2019.10.18 (금)

  • 구름많음속초14.3℃
  • 구름많음8.2℃
  • 흐림철원8.0℃
  • 흐림동두천8.8℃
  • 구름많음파주9.8℃
  • 흐림대관령10.6℃
  • 흐림백령도14.6℃
  • 구름많음북강릉13.5℃
  • 흐림강릉14.0℃
  • 흐림동해13.1℃
  • 흐림서울12.5℃
  • 흐림인천14.6℃
  • 흐림원주9.8℃
  • 구름많음울릉도15.8℃
  • 흐림수원12.1℃
  • 구름많음영월7.9℃
  • 구름많음충주8.3℃
  • 구름많음서산12.7℃
  • 흐림울진12.8℃
  • 박무청주11.8℃
  • 구름많음대전11.4℃
  • 흐림추풍령10.7℃
  • 흐림안동9.6℃
  • 흐림상주9.4℃
  • 흐림포항19.4℃
  • 흐림군산13.5℃
  • 흐림대구13.0℃
  • 구름많음전주12.8℃
  • 비울산17.2℃
  • 비창원15.1℃
  • 흐림광주14.8℃
  • 비부산16.0℃
  • 흐림통영15.4℃
  • 흐림목포14.7℃
  • 비여수17.3℃
  • 흐림흑산도16.6℃
  • 흐림완도16.2℃
  • 흐림고창11.5℃
  • 흐림순천10.6℃
  • 박무홍성(예)10.3℃
  • 흐림제주18.6℃
  • 흐림고산18.0℃
  • 흐림성산18.5℃
  • 비서귀포18.4℃
  • 흐림진주15.8℃
  • 흐림강화10.3℃
  • 흐림양평9.3℃
  • 흐림이천8.2℃
  • 흐림인제8.1℃
  • 흐림홍천8.1℃
  • 흐림태백9.5℃
  • 구름많음정선군8.3℃
  • 구름많음제천7.2℃
  • 흐림보은8.8℃
  • 구름많음천안8.7℃
  • 흐림보령14.4℃
  • 흐림부여11.9℃
  • 흐림금산8.9℃
  • 흐림부안11.9℃
  • 흐림임실9.6℃
  • 흐림정읍10.9℃
  • 흐림남원16.0℃
  • 흐림장수9.6℃
  • 흐림고창군11.1℃
  • 흐림영광군11.1℃
  • 흐림김해시16.0℃
  • 흐림순창군11.7℃
  • 흐림북창원12.2℃
  • 흐림양산시17.6℃
  • 흐림보성군13.8℃
  • 흐림강진군14.0℃
  • 흐림장흥14.4℃
  • 흐림해남12.5℃
  • 흐림고흥16.0℃
  • 흐림의령군11.8℃
  • 흐림함양군10.2℃
  • 흐림광양시17.5℃
  • 흐림진도군
  • 흐림봉화9.1℃
  • 구름많음영주11.0℃
  • 구름많음문경9.8℃
  • 흐림청송군9.5℃
  • 흐림영덕17.7℃
  • 흐림의성9.4℃
  • 흐림구미11.1℃
  • 흐림영천12.9℃
  • 흐림경주시12.2℃
  • 흐림거창10.3℃
  • 흐림합천11.1℃
  • 흐림밀양13.2℃
  • 흐림산청10.7℃
  • 흐림거제16.2℃
  • 흐림남해15.8℃
기상청 제공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폭포의 심판'서 생존…새로운 영웅 탄생 예고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폭포의 심판'서 생존…새로운 영웅 탄생 예고

1.jpg

(사진='아스달연대기' 방송화면 캡처)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가 천년 동안 단 한 명 살아난 ‘폭포의 심판’에서 생존하면서 ‘이나이신기’로의 재림을 예고, 새로운 영웅 탄생의 희열을 선사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16화는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평균 6.9%, 최고 8.0%를 기록했다. 또한 타깃 시청률 평균 5.0%, 최고 5.8%을 기록, 케이블, 종편을 포함해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뿐만 아니라, 연령별 시청률에서 남녀 10대부터 50대까지 동시간대 1위를 차지, 전 연령층을 올킬하며 시선을 끌었다. (유료플랫폼/전국 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아스달 연대기’ 16화에서는 은섬(송중기)이 아고족에게서 살아보려는 잎생(김성철)의 계획에 휘말려, ‘폭포의 심판’을 받은 후 모모족의 샤바라 카리카(카라타 에리카)의 도움으로 살아나는 모습이 흥미진진하게 담겼다.

극중 노예로 팔려 나갈 위기에 처한 은섬은 자신들을 잡은 태씨족이 같은 아고족의 묘씨족을 잡아다가 노예로 판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던 상황. 더욱이 아고족이 타곤(장동건)의 계략으로 인해 씨족만 다르면 서로 잡아다가 노예로 팔게 됐고, 이로 인해 타곤이 전쟁 한번 없이 아고족을 평정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은섬은 아고족들의 판단력을 한탄했다.

이후 노예 교역장에서 묘씨족장 딸을 구하고자 묘씨전사들이 출동했지만, 더 많은 숫자의 태씨전사들로 인해 묘씨족장 딸은 다시 끌려갔고, 그러는 사이 묘씨전사들에게 구출됐던 은섬과 잎생은 또 다시 결박당하고 말았다. 이때 잎생이 벌떡 일어나 태씨족의 상처각인을 보여주며 묘씨족장 딸을 구해오겠다고 나선 것. 은섬은 잎생에게 카리카가 준 금조개패를 주면서 “니가 이거마저 가지고 사라진다면 내가 배운 건..다 똥이었다는 거야”라며 다짐했지만, 태씨족 땅으로 향했던 잎생은 역시나 도망쳤고, 묘씨족 타추간(하준)은 대신 은섬을 죽이겠다며 끌고 나오다 은섬에게 반격을 당했다.

은섬은 묘씨전사들을 향해 칼을 겨누며 “너희들끼리 서로 잡아다가 아스달에 노예로 바치고 결국 서로 죽이고 죽이다 니들 시신 거둬줄 동족마저 없겠지”라고 독기 서린 외침을 쏟아낸 후 “세상에서 반드시 처벌받는 죄는 오직 하나 약한 죄, 약하고 멍청한 죄!”라며 사트닉(조병규)이 죽어가면서 전한 죄에 대해 읊었다. 순간 잎생이 등장해 이나이신기가 이그트인 은섬에게 강림하셨다며 분위기를 몰아갔고, 어리둥절해하던 은섬은 곧 잎생과 눈치를 맞추며 “아스달에 노예로 팔려간 다른 씨족의 사람들을 구해내서 그 씨족에게 돌려줘라. 아무 대가도 바라지 말고. 그리 하지 않으면 온몸이 찢기는 고통 속에 사라지리라”라고 외쳤다. 더욱이 이나이신기의 외모를 묻는 질문에 대답하지 못했던 은섬은 앞서 본 폭포의 춤을 따라 추는 기지를 발휘했고, 급기야 묘씨족은 장로회의를 열어, 은섬에게 ‘폭포의 심판’을 명령했다.

 

영문을 몰라 하는 은섬과 달리 안절부절못하던 잎생은 눈물을 흘렸고, 천년 동안 단 한 명이 살아남은 폭포라고 전해 은섬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결국 은섬은 의식을 치른 후 덩굴로 엮은 뗏목에 손발이 묶인 채 폭포를 향해 흘러갔고, 폭포로 떨어지면서 필사적으로 물 위로 올라가려 했지만 점점 더 가라앉고 말았다. 그러나 은섬이 정신을 잃어가던 순간 그동안 은섬을 찾아다녔던 모모족 샤바라 카리카와 모모전사들이 등장, 은섬을 구해내 물 위로 들어올렸다.

갑자기 물을 토해내면서 눈을 뜬 은섬의 모습과 함께 "천 년 동안 단 한 명, 이나이신기, 폭포에서 살아나와 아고족을 통일했지"라는 잎생의 목소리가 겹쳐지면서, 이나이신기의 재림으로 인정받을 새로운 영웅, 은섬의 빛이 강렬하게 반짝였다. 

'아스달 연대기'는 매주 토일 밤 9시에 방송된다.